Skip to content

요즘처럼 혼탁한 세상에 한 줄기 빛이로세

한성익.

미용성형이 아니라 재건성형의 길을 택한 후 힘든 일과 궂은 일을 마다하지 않고 자신이 결정한 길을 묵묵히 걸어가는 그의 모습은 요즘처럼 혼탁한 세상-이명박/박근혜 등의 대선 관련 볼쌍 사나운 모습, 열우당 탈당 후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면서 정국 혼란에 일조하고 있는 열우당 탈당 세력들, 성(性)에 대해 무책임해지고 있는 우리 아이들, 한미 FTA 체결로 인한 국론분열, 결코 나아지지 않고 있는 서민들의 체감 경기 등-에서 한 줄기 빛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는 생각이 든다.

지난 글에서 한 줄 문장으로 표현했듯이 한성익 원장이야말로 실천하는 '천사'요, '보살'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듯 싶다.

트랙백한 원문 보러 가기

2 thoughts on “요즘처럼 혼탁한 세상에 한 줄기 빛이로세

  1. 사람

    다행이네요...
    강남에 재건성형하는 성형외과전문의가 있다뉘...

    예전에 안산에 재건성형 그것도 외국인 노동자에게 무료로 해 주던 의사가 한 분 있었는데... 그분이 그러시더라구요. 재건성형하는 의사가 없어서 큰 일이라고

    이 분이 다행히 그 길을 이어가시는 듯해 고마울 뿐이네요.

    Repl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