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끊어 갈라 놓다'라는 라틴어 Sectus에서 유래한 말로 잃어버린 반쪽을 찾아 한 몸이 되려고 하는 본능, 혹은 그 접촉사고를 일컫는 단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