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80년대 후반 처음 접했던 AC/DC의 음악은, Vocal의 유리잔 깨먹는 소리로 인해 쉽게 다가오지 않았다.

그러나!!!

결국은 멜로디와 리듬의 승리랄까, AC/DC의 음악은 이후 본인의 귀를 쏙쏙 파고들어오게된다. 그 시작이 됐었던 AC/DC의 Highway to Hell!!!

Youtube에서 찾은 영상으로 기억의 단편을 공유하고자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