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SKT ‘멜론’의 얌체짓, 기사화!!!

예전에 miaan님의 글을 보고 '난감하게 만드는 싸이월드구만!!!'이란 글을 작성했었다. 그러면서 싸이월드를 서비스하는 SK커뮤니케이션즈의 행태가 마음에 안들어 현재 '유머/엽기'용으로만 사용하고 있는 미니홈피에서 뮤직플레이어를 제거했었고 이후 한참을 무관심 속에 살았다.

그러다 오늘 출근해서 받은 한겨례 뉴스레터의 메인 기사!!!: [단독] SKT ‘멜론’ 음악서비스, 고객장비 ‘얌체’ 사용

내용은 miaan님의 글과 대동소이하다. SKT가 '멜론'을 서비스하면서 KTF나 LGT가 보여주지 않는 얌체짓을 고객 PC를 이용해서 저지르고 있다는 내용이다.

기사에서는 고객 PC를 어떻게 이용하고 있는지를 친절하게 설명[그림 1]하고 있으며

온라인 영화·드라마·음악 업체의 이용자 컴퓨터 활용 개념
그림 1, ※ 이미지 출처: 위 기사


더불어 SKT의 '멜론' 약관이 얼마나 부실하게 돼있는지도 친절히 설명[그림 2]하면서 이와 관련 아무런 보상도 취해주고 있지 않음을 역설하고 있다.
SKT의 음악 서비스 멜론의 약관 일부. 약관을 자세히 읽고 동의하는 사람이 드문 현실에서 멜론 서비스의 약관에는 이용자 피시의 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으며, 이용자 피시의 네트워크장비와 회선을 임의 사용할 수 있다는 내용이 들어 있다.
그림 2, ※ 이미지 출처: 위 기사


결론적으로, SKT나 SK커뮤니케이션즈나 그 밥에 그 나물이라는 사실을 여실히 확인할 수 있는, 아주 좋은 기사라 판단돼 정보 공유 차원에서 몇 자 끄적여본다.

기사 원문 보러 가기

6 thoughts on “SKT ‘멜론’의 얌체짓, 기사화!!!

  1. Pingback: 컴ⓣing의 주절거림

  2. Pingback: CodeDream.NET

  3. 그냥지나가다

    멜론은 그래도 양심적인 편입니다. 약관에 사용자 PC를 사용한다라고 명시를 하고있으니까요.요즘 왠만한 음악사이트는 같은 기술을 사용하고 있는것으로 알고있습니다.저거 안쓰고 순순하게 미디어서버 가져다 놓고 스트리밍한다면 장비비용이나 네트웍 비용을 감당할수없게 되고 이 비용은 전부 사용자들에게 돌아 오게 됩니다.
    멜론에 공급된 솔루션이 쓰이는 사이트들
    http://www.peeringportal.com/04_cust/01_customer.htm

    Reply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