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설치형 블로그로의 이전 – ② Tatter Tools 설치

설치형 블로그로 이전하기 위해 도메인을 정한 후, 내가 한 일은 바로 Tatter Tools(이하 '태터 툴즈')를 이용하여 나만의 설치형 블로그를 만드는 작업이었다.

그렇게 하기 위해

① 우선 태터 툴즈를 먼저 다운받았다.([{최신 버전인 0.951버전으로 다운받았다.}])

② 다운받은 태터 툴즈를 내 웹계정에 올린 후([{이전 글에서도 언급했지만 웹계정이 있어야만 한다. 반드시!!!}]) 매뉴얼을 참고하여 내 천리안 웹계정에 설치하였다.

매뉴얼 중 '태터 툴즈 무조건 따라하기 02. 기본정보 수정하기'대로 하다 보면, 0.951버전과 약간 다른 점을 발견할 수 있는데, 처음에 그냥 넘어간 후 나중에 시간날 때 차이점을 차근차근 살펴봐도 늦지 않으니 그리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

③ 매뉴얼 순서대로 하나씩 설치해 나갔지만 '태터 툴즈 무조건 따라하기 07. 링크설정, 통계보기' 다음부터는 사실 잘 알아볼 수가, 아니 이해할 수가 없어 나머지는 나중에 이해하기로 하고 일단 넘어갔다.

④ 이렇게 설치를 한 후 테스트도 할 겸, 기본 스킨을 내 취향에 맞게 바꿀 겸 해서 '비공개'로 설정한 후 스킨을 바꿔나가기 시작하여 지금의 스킨으로 수정하는 작업에 착수하였다.([{사실 기본 스킨에서 많이 바뀐 건 아니다.}])

⑤ 먼저 내가 좋아하는 '금색'으로 테두리를 만들고 파란 블로그에서처럼 메인 글이 들어가는 부분의 폭을 좀 넓혔으며 위 아래 공백을 만든 후 도아님의 블로그sa+rang님의 블로그 등을 참조하여 GIMP수많은 삽질을 거친 다음, 내 블로그 우상단에 있는 각종 GIF, BMP, 혹은 PNG 이미지들을 만들었다.

⑥ 기본 스킨을 내 취향대로 변경한 후([{태터용 스킨들이 태터를 좋아하고 사랑하는 이들에 의해 많이 만들어져 있지만, 나는 나만의 스킨으로 조금씩이라도 바꿔나가고 싶어 적용하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각종 팁을 활용하여 내 블로그에 패치를 적용하게 되었는데, 이는 다음 시리즈로...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