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타임 `잠 잘자는 법 6가지’ 소개

(뉴욕=연합뉴스) 이래운 특파원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지는 12일(현지시간) 인터넷 판에서 수면에 대한 특집기사를 통해 잠을 잘 자기 위한 6가지 방법을 소개했다.

타임지는 "들쥐나 박쥐처럼 신진대사 비율이 높은 동물은 많은 칼로리를 소모하면서 많은 독성 분자도 생성시킨다"면서 "수면은 뇌를 재충전할 뿐 아니라 뇌의 독성을 해소하기도 한다"고 분석했다.

이어 타임지는 "수면은 뇌가 이런 독성물질에 대처하기 위해 필요한 휴식시간을 제공한다"며 수면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잠자기 30분 전 컴퓨터나 TV 보지 않기 ▲주말에 늦잠 자지 말기 등을 권유했다.

타임지는 이와 함께 ▲돌고래는 수영을 하면서도 잠을 잔다. 뇌 절반은 휴식을 취하고 나머지 절반의 뇌로 호흡을 조절한다 ▲코끼리는 하루 4시간만 잠을 자는데 대부분 서서 잔다 ▲적이 없는 밀림의 왕자 수사자는 하루 12시간 정도씩 잠을 잔다 등 동물 수면의 특징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다음은 타임이 제시한 6가지 잠 잘자는 방법.

①잠자는 시간을 항상 일정하게 유지하라, 1주일 내내. 잠을 보충한다며 주말에 늦잠을 자지 마라.

②침실 분위기를 시원하고 어둡게, 그리고 어지럽지 않게 함으로써 잠을 자는데 도움이 되는 환경을 유지하라. 눈을 가리는 차양이나 귀마개도 도움이 된다.

③오후에는 콜라와 초콜릿을 포함, 카페인을 마시지 마라. 자극적인 음식은 피하고, 저녁은 최소한 잠자기 3시간 전에 먹어라.

④뜨거운 우유는 훌륭한 수면제다. 그러나 알코올은 좋지 않다.

⑤잠자기 30분 전에는 컴퓨터나 TV를 보지 말고 논쟁도 하지 마라. 부드러운 음악은 물론, 추리소설도 괜찮다. 그러나 소름끼치는 소설을 피하라.

⑥잠자리에 들었는데 20분이 지나도록 잠이 오지 않으면 일어나라. 그리고 다른 방으로 들어가 조용한 활동을 하라.

lrw@yna.co.k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